오하이오國 웨스터빌市에서 공안 2명이 총에 맞아 죽었다.

미국 현지 시간 오늘 오하이오國 웨스터빌市에서 일어난 용의자와 공안간 총격사건과 관련해 초기 보도땐 폴리스 1명이 총에 맞아 죽고 1명이 중상이라 보도됐었지만 중상 상태의 공안 1명도 병원에서 죽어 총 2명의 공안들이 토요일 오후 웨스터빌市에서 일어난 총격 사건과 관련해 죽었다.

저 애들과 총격전을 벌인 용의자는 현재 신상이 보도되지 않고 있는데 용의자 역시 총에 맞았다고 하나 상태는 어떤지 보도되지 않고 있다.

토요일 오후 총에 맞아 죽은 2명의 짭새는 웨스터빌市 짭새소 소속 앤쏘니 모렐리와 에릭 조링으로 둘 모두 오래 짭새로 일했던 애들이다.

앤쏘니 모렐리와 에릭 조링

보도에 따르면 토요일 오후 12시 2분경 웨스터빌짜바리소로 911 신고 전화가 들어 왔는데 아무 말도 하지 않고 끊었고 폴리스는 발신자 추적을 통해 10분 안으로 전화가 걸려온 집에 도착했다.

저때 도착한 애들이 앤쏘니 모렐리와 에릭 조링인데 둘 모두 발신자추적을 통채 찾아간 911 신고 들어간 집안에 들어가자 마자 총격을 받았는데 에릭 조링은 현장에서 즉사했고 앤쏘니 모렐리는 지원조가 출동해 목숨은 붙어 있는 상태로 구조돼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병원에서 사망했다.

웨스터빌市 짭새소 대통령 조 모비쩌는 리포터 애들 불러 놓고 인터뷰 하는 자리에서 눈물을 훔치며 사망한 앤쏘니 모렐리오 에릭 조링은 웨스터빌市 짜바리소의 베테랑들로 짜바리소의 기둥들이 었고 글자그대로 목숨을 아끼지 않고 개돼지들을 보호하기 위해 일하던 애들이었다 말했다.

짭새 대통령 조 모비쩌는 끊는 전화가 911로 걸려 왔을때 가정폭력 사건이 있을 수 있다 싶어 짭새 애들이 출동했었다 말했다.
https://www.youtube.com/watch?v=Nz5oy_5Aq3E

조 모비쩌는 눈물을 훔치며 “오늘 죽은 2명의 짭새들은 우리 짭새소 최고의 짭새들이었다. 그들은 자기들 임무를 정직하게 수행한것 뿐이다. 그 둘모두 짭새가 출동한 현장에서 어떻게 행동하고 대응할지 알고 있는 애들이었다. 둘 모두 개돼지들이 숨쉬고 살아 갈수 있도록 글자 그대로 목숨을 아끼지 않고 일하던 웨스터빌 짭새소 최고의 기둥짭새들이었다.”라 말했다.

웨스터빌時 짭새소 대통령 조 모비쩌가 다른 짭새소들과 짭새들 그리고 미국전력의 견찰들에게 개돼지들의 생각과 공감을 하라 말한걸로 보아 이번 사건이 어떻게된 사건인지 현재 미국 언론에 보도되지 않고 있는 상황이긴

하지만 지금 현재 조선말로 갈기고 있는 내가 봤을때 추측인데 이번 사건은 이번 사건 용의자가 짭새를 유인하기 위해 짭새소로 전화를 걸었고 연립주택 현장에 출동한 짭새들이 연립주택 집구석 안으로 들어가자마자 짭새들에게 총질을 해 짭새들을 죽인 사건으로 보이는데 이건 지금 글을 갈기고 있는 조센징이 돌팔이새끼의 상상일뿐 미국 신문지에서 보도한 사실을 바탕으로 확인된 사실이 아니라 소설이다.

도날드 트럼프 미합중국 대통령과 공교롭게도 이번 폴리스 2명이 죽은 사건이 일어난 웨스터빌市에 살고 있는 오하이오國 대통령 존 카식은 죽은 2명의 폴리스에 대해 애도를 표하고 권력의 개짓을 하며 개돼지새끼들 세금으로 빌어 처먹는 벌레새끼들일 뿐인 다른 집단들의 짭새들과는 틀리게 미국의 짭새들은 흉악한 범죄자들을 처리하기 위해 목숨을 걸고 일하는 애들이니 미국 짭새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가져주길 당부했다.

Online Free N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