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 중독자 오바마가 친 보지새끼 말리아 앤 오바마

왼쪽 사진 빨가 벗은체 엎드려 있는 애는 “말리아 오바마”고 똥꾸녁 쑤실라 카는 애는 조 바이든 아들 헌터 바이든이다.

제일 왼쪽 사진에 엎드린 애는 버락 오바마가 친 보지새끼 “말리아 앤 오바마”고 똥꾸녁에 좃을 낑굴라고 하는 애는 이번 米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의 아들 헌터 바이든이다.

중간 깜둥이 비키니 사진을 보면 말리아 오바마 똥꾸녁 아래에 점이 보이제.

제일 왼쪽 사진 똥꾸녁에 좃박아 달라고 엎드려 있는 애 사진에도 똥꾸녁 아래에 점이 보인다.

위 사진에 보이는건 “코카인”으로 코카인을 정리할때 “말리아 앤 오바마”의 신용카드로 정리를 했다.

위 사진에 보이는건 코카인(마약)이다. 저 코카인을 코꾸녁으로 들이 마신다는데 난 뭐 모르것고 여튼 간에 코꾸멍으로 들이 마실 코카인 정리에 사용된 신용카드를 보면 “Malia A OBAMA”라고 적혀 있제

오바마가 새끼친 보지새끼 나메가 말리아 앤 오바마다.

시발년 저 사진을 공개한 새끼는 뭐 저따구로 처 깟냐.

딱 전부다 보이는 사진을 까던지 씨팔새끼가.

하바드 대학교에 다니고 있는 말리아 앤 오바마는 1998년생(현재 23살)이고 미국에서 변호원으로 일하는 헌터 바이든은 1970년생(현재 51살)이다.

똥빠구리 하는 사진을 보면 2018년에 찍힌 것이라 나와 있으니 하바드대학 학생 말리아 오바마는 21살 변호원 헌터 바이든은 49살일때 마약 처먹고 빠구리한 사진 인갑네.

니가 더 찾아봐 씨팔년아.

이거 처 갈겨봤자 내 한텐 돈 0.00000000000000001원도 안떨어지는데 뭐 시발 처 갈겨봐야 뭐하냐 캐새끼야.

아래 영상은 영화 아쿠아맨에서 아쿠아맨으로 나온 제이슨 모모아고 제이슨 모모아를 째리본 애는 11살이다.

물론 코카인을 처먹은 말리아 오바마, 11살짜리를 성추행한 제이슨 모모아 모두 조사조차 받지 않고 위 동영상 보다시피 11살을 성추행한 동영상이 있음에도 매스컴은 제이슨 모모아를 보도조차 때리지 않는다.

거의 대부분의 노예들은 유명 쓰레기병신보도소만 처보지만 저 유명 병신 쓰레기 보도소들이 보도를 안하면 대부분의 사람들은 제이슨 모모아의 저런 동영상이 있는지 조차 모르지.

저 말리아 오바마, 헌터 바이든의 마약 처먹고 똥꾸녁 섹스 사진이나 제이슨 모모아의 아동 성추행 영상은 미국 정신병자 집단이라는 “음모론” 홈피에서만 돌아 다닌다.